짱공유 창작 등산·캠핑 게시판 글쓰기 게시판 즐겨찾기

지리산 화대종주 1박2일 다녀왔습니다.

초탄명중얍

22.11.04 23:25:29추천 23조회 64,259

얼마전 지리산 화중종주 다녀오신분 글을보고 자극받아서

블로그랑 산악전문카페에 가입해서 정보를 얻고 어제 다녀왔네요 ㅎ

 

우선 화대종주는 지리산 좌측 구례 화엄사에서 시작하여 우측 산청 대원사로 48km를 횡단하는 종주를 말합니다

 

 

db2f3ceb8b8e70d4b89f24da5df3ff80_926207.jpg

 

새벽에 일어나 동계입산 시간 4시가 지나 5시16분에 출발합니다 

 

 

손전등이나 헤드렌턴을 착용하고 야등(야간등반)을 합니다.

야등이 정말 매력있습니다. 적막하고 달빛마저 나무에 가려 아무것도 보이지않지만

손전등하나만 들고 새벽을 걷는게 흥미롭다는걸 이제야 알았네요

 

7d2fb3bcbb61c9a1d6d0cb20b9d2e959_893435.jpg

 

노고단은 국립공원공단에 미리 예약하면 들어갈수있습니다.

 

0a044978ffae967f01e8691f2e2bc382_426140.jpg

 

반야봉에서 맞이한 뷰는 정말 예술이네요

다음날 천왕봉도 오르지만 이날의 반야봉이 더 감동적이었습니다.

 

 

반야봉에 내려오면 삼도봉이 나옵니다

전남 전북 경남 3가지 도가 나뉘는 지점이라하여 삼도봉입니다.

 

dddc8af29421ddc6a2b8a4b09e130da8_807346.jpg

 

지리산에는 대피소가 여러개있고 일정에 맞춰서 숙박도 가능하고 지나가다 식수도 보충할수있습니다.

저는 벽소령대피소에서 1박을 하기로 합니다

00210e4500e1a17ba2b67ba9e7e30078_216269.jpg

 

 

음식은 대충 발열팩 가열음식을 준비해갔습니다

아무래도 간편한 따뜻한음식이 추운날씨엔 꼭필요합니다.

대피소에서는 물과 햇반만 팔고 음식을 일체 팔지않으니 모두 준비해와야 합니다

 

abfae4a1fc88b658ca125266149e8127_905831.jpg

 

다음날 새벽 3시반부터 일어나 천왕봉을 향해 갑니다

세석대피소 가는길 해가 저멀리서 떠오를 준비를하네요

 

 

 

7fcd9183ccbac330750d0e71dafaf18b_545174.jpg

 

어느능선

 

de4f0e0754f41a570868043064e90e62_851521.jpg

 

연하선경입니다

지리산에서 몇안되는 넓은 들판입니다

봄에는 꽃이펴서 예쁘지만 지금은 그냥 그렇네요 ㅎ

 

3543a7b9bb7f53fec2a6321d6e46c506_675177.jpg

 

탁트인곳은 어느곳이나 예술이되어줍니다.

 

84e3d20db5280662deec221e54bf06a0_757135.jpg

 

장터목 대피소입니다.

천왕봉을 빠르게 오르기위해 중산리에서 바로 올라오는 구간이라 사람들이 평일이어도 많습니다.

 

등산고수분들은 여기저기서 삼겹살을 굽는모습도 볼수있습니다.

물론 모든쓰레기는 본인이 다시 가져가야 합니다.

 

686f193665d2774d3d40cf519cef8384_230053.jpg

 

천왕봉 오르기에 좋은 날씨입니다.

 

f4a4459bf4a015edb3e648f92022b717_882907.jpg

 

 

219a6d80d0bbf5153550d5aaf9c2d034_129020.jpg

 

화엄사부터 시작하여 천왕봉까지 30k만에 오른 천왕봉은 감동적일수밖에 없습니다.

 

 

ba09f3cb0efeaa6aed39f253cf6bf8df_202231.jpg

 

그리고 치밭목대피소를 지나

정말정말 정말로 힘든 10km정도의 내리막길을 타고 내려와 화대종주의 마무리를 짓습니다.

 

 

28dfd053c71524bc1ebeb438fbaad0da_670427.jpg

 

 

4ed9031197f9a7a2fffab09c7eb325bd_872559.jpg

 

 

힘든길을 보상이라도 받듯 마지막 단풍과 투명한계곡은 마음을 설레게 합니다.

 

짱공형님의 화중종주 글이 이렇게 힘든 산행이 될지 생각지도 못했습니다

취미로 마라톤과 풋살을 좋아해서 체력에는 자신있었으나 종주는 차원이 다른 경험이었고 값진 모험이 되었습니다.

 

그럼 짱공형들 수공!!

사진첨부
목록 윗 글 아랫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