짱공유 창작 영화리뷰 게시판 글쓰기 게시판 즐겨찾기

영화 [노량, 죽음의 바다] 감상평

거리의연주자

24.03.09 23:50:27추천 1조회 89,630

봐야지 봐야지 하는데 막상 봐지지 않았다.

 

뻔히 알고 있는 스토리에 별 기대가 되지 않았다.

 

무엇보다 딸, 아들이 집에 오면 같이 보려고 했는데 다들 관심이 없다.

 

그래서 미뤄지다 개인적으로 시간이 나서 한 번 보았다.

 

스토리는 다 아는 것이니 감상을 적도록 하겠다.

 

별점 5점 만점에 나는 3.5를 주겠다.

 

서사가 억지 감동을 짜내듯 다소 유치하게 느껴져서 높은 점수를 줄 순 없다.

 

그러나 이순신 3부작 중 전투씬은 가장 괜찮았다.

 

규모도 크고 어떻게 찍었을까 궁금증을 유발하기도 하고 그래서 나쁜 점수를 주긴 애매하다.

 

개인적으론 3부작 중 [명량]이 신파니 뭐니 말도 많았지만 가장 나았다.

 

노량은 전투씬 말고 서사를 이끌어나가는게 억지스럽고 유치하게 느껴졌다.

 

전투씬은 [한산]도 괜찮았지만 [노량]이 더 낫게 느껴졌다.

 

개인적으론 3부작이 아니라 한 작품에 셋을 응축한 게 더 나았겠다는 생각도 해 본다.

 

감동은 [명량]까지였다. [한산]과 [노량]에까지 이어지기엔 내 인내심이 오래 가지 않았다.

 

추천은 글쎄. 3부작을 굳이 다 보겠다면 모르지만 결말이 정해진 이야기를 그래도 집중하게 만드는 힘은 부족한 것 같다.

사진첨부
목록 윗 글 아랫 글